홍콩선거 ‘범민주 압승’ 점거는 해제하지만 시위는 지속

대대적인 중국의 방해에도 홍콩선거에서 ‘범민주 진영’이 압승했다. 

홍콩 구의원 선거는 우리로 치면 지방의원 선거이지만 홍콩 시위 격렬하게 전개된 가운데 치러져, 민심의 향배를 가늠하는 계기로 의미가 부여됐습니다.

홍콩 범민주 진영은 어제(24일) 치러진 구의원 선거에서 전체 452석 가운데 현지시간 25일 오전 6시, 한국 시간으론 오전 7시 개표 결과 절반에 가까운 201석을 차지했습니다.

친중파 진영은 고작 28석에 그쳤으며, 중도파가 12석을 차지했습니다.

나머지 211석은 결과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범민주 진영은 홍콩 구의원 선거에서 사상 최초 과반 의석을 눈앞에 두고 있습니다.

이에따라 홍콩당국은 범민주 진영의 압승으로 인해 시위 대응에 있어 소극적인 자세로 변할것으로 내다보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REPORTER

   Kim Minyeong

이메일 : corelynx@corelynx.cafe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