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창리 미사일 발사장에 대형컨테이너 포착” ICBM 발사징후 포착

지난해 6·12 싱가포르 첫 북·미 정상회담 이후 폐기에 들어갔던 북한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에서 5일 새로운 활동이 포착됐다. 미국은 이튿날인 6일 오전 핵심 정찰기인 RC-135S(코브라 볼)을 한반도 상공에 띄워 대북 감시에 나섰다.   


미국 CNN은 “북한 서해 위성발사장에서 전에 없던 움직임이 보인다”며 “북한이 인공위성이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쏘아올리기 위한 엔진 연소실험을 재개하는 것일 수 있다”고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N이 말한 서해 위성발사장은 평북 철산군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을 의미한다. 북한은 과거 이곳에서 엔진 연소실험을 한 뒤 장거리 미사일 시험발사에 나서곤 했다.   

CNN은 민간위성업체 ‘플래닛랩스’(Planet Labs)가 5일 촬영한 위성사진에서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 앞에 대형 선적컨테이너가 놓여 있는 점을 지적했다. 5일 이전 촬영된 사진에선 없던 거라면서다.  

[출처: 중앙일보]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에 대형컨테이너 포착”…北 ICBM 쏘나

https://news.joins.com/article/23650796

댓글 남기기

REPORTER

   Kim Minyeong

이메일 : corelynx@corelynx.cafe24.com